본문 바로가기

블로그3

블로그 활동이 뜸했던 이유 1. 좋은 글을 써야한다는 부담2. 일정한 형식을 갖춰야 한다는 부담3. 완결된 글을 써야한다는 부담4. 아직 글쓰기 습관이 들지 않았던 상황5. 마음 편히 아무 글이나 쓸 여유가 없었던 상황6. 티스토리에 여전히 정을 못 붙이고 있는 상황그러나 결국 이 모든 것이 다 핑계입니다. 2019.11.04
『처음부터 잘 쓰는 사람은 없습니다 - SNS부터 에세이까지 재미있고 공감 가는 글쓰기』 (이다혜, 2018) '처음부터 잘 쓰는 사람은 없습니다'제목부터 확 끌리잖아요. 서점에서 발견한 책입니다. 펼쳐 들고 한참을 서서 봤네요. 딱 저 같이 일상 속에서 글쓰기를 자주 그리고 재밌게 해보려는 사람을 위한 책이었습니다. 에세이스트가 되고 싶은, 글을 써서 먹고 살고 싶은 사람들을 위한 내용도 있었고요. 밑줄 긋고 싶은 부분이 너무 자주 많이 등장해서 살 수 밖에 없었습니다.앞에서도 썼지만, 이 책의 장점은 친절하다는 것입니다. '친절하다'는 것은 무엇일까요. 일단, 읽기에 걸리는 부분이 하나도 없이 술술 넘어갑니다. 쉬운 일일 것 같지만 그렇지 않죠. 퇴고를 반복한 결과일 것입니다.다음으로, '유머' 입니다. 글쓰기를 업으로 하는 사람이자 글쓰기를 가르치는 사람인 저자는 글쓰기의 어려움과 애환을 유머로 승화하여 표.. 2019.03.23
티스토리 TISTORY 에디터(글쓰기 툴)는 언제쯤 개선이 될까 2019년에 달라지는 티스토리를 읽고 가장 기대가 되었던 것은 에디터 업그레이드 소식이었다. 지금 에디터는 정말 불편하다. 언제쯤 개선이 될까 궁금해서 글을 다시 한 번 읽어봤더니 봄 꽃이 필 무렵이라고 한다. 그럼 3월? 4월? 그때까지 당분간 티스토리 블로그 사용은 중단해야겠다. 2019.02.07